Home > 삶의 징검다리 > 소중한 인연들

삼랑진 고향집 1968-03-01

<경남 밀량군 삼랑진읍 안태리 166>

내가 태어나서 15년간 살았던 집이다.

1960년대 말 촬영한 것으로 지금은 삼랑진 양수발전소 하부댐으로 수몰됐다.

다음글 가족나들이
이전글 나를 키워준 초가집
목록보기